메뉴 건너뛰기

나의오디오

방이동 김재성입니다.

정말 오랜만에 사이트에서 제 시스템을 소개하는것같습니다.

150707.jpg

150707-1.jpg



 

이전 시스템에서 크게 변경된 기기는

1. 미국산 마크레빈슨 31.5 CDT+30.5 DAC에서 독일산 어쿠스틱아츠 Drive-II mk2 CDT+Tube DAC-II mk2 DAC

2. 캐나다산 베리티오디오 파르지팔 앙코르 스피커에서 덴마크산 피크컨설트 인코그니토 XII 시그니쳐

3. 케이블류(파워케이블, 발란스 인터케이블 등)

먼저 소스기기 변경으로 인한 변화된 점을 간략히 올려봅니다.

마크레빈슨은 불후의 명기답게 만듦새처럼 견실하고 에너지감이 훌륭한 소스기기임은 틀림없으나

제작연식이 오래되어 내구성과 3덩어리의 공간압박, 발열량으로 인하여

워낙이 진공관 음색을 좋와하고 상대적으로 발열이 적고 내구성이 우수한

독일산 어쿠스틱 아츠 소스기기로 변경하게 되었습니다.

소리성향은 전통적인 독일성향대로 대역별로 엣지감과 정확하고, DAC부에 진공관 채용으로 인한 유연함도 겸비하였습니다.

또한 마크레빈슨에 비하여 최신 기종답게 듀얼 DAC부와 듀얼 전원부를 채용하여 24 bit / 192 kHz 고음질 디지털입력 채용 등

한동안은 디지털 소스기기에선 자리를 잡게될듯합니다.

(하이앤드 오디오 제작국가별로 특성이 나타나는듯합니다. 영국-온화하고 클래식컬, 프랑스-섹쉬하고 화려함, 미국-호방함 등등)

베리티오디오 대표주자인 파르지팔 앙코르에서 채용된 스캔스픽과 스카닝 유닛의 성향이 마음에들어

피크컨설트 대표주자인 Incognito Xii Signature(2015년 신형)에서도 스카닝 특주유닛의스피커를 영입하게 되었습니다.

이전 파르지팔의 진하고 두툼하고 다소 어두운 음색이 마음에 들었지만, 셋팅과 뒤벽 공간의 압박으로

2웨이 형식의 인코그니토를 새로이 구입하게 되었습니다.

무엇보다도 깜짝놀란점은

실크돔형 트위터와 7인치 중저역 유닛을 채용한 2웨이 이지만 마치 인클로져 안에 우퍼하나가 더 있는듯

저역의 펀치감과 양감에 깜짝 놀라게 되었습니다.

이와 함께 스피커가 사라진다는 의미를 인코그니토가 일깨워준 기종이였습니다.

 

또한 72KG의 엄청난 원목 인클로져로 인하여

풀레인지처럼 대역발란스가 우수하여 Seamless한 중고역과 저역을 쉽게 터트리는 매력이 있습니다.

파르지팔에 비하여 사운드 스테이지감과 3차원적인 무대감속에

현소리와 색스폰소리는 가히 압권이라 할만합니다.

저희 집사람이 제대로 듣고는 해상력이 뛰어나면서 음색이 곱고 원음을 그대로 재현한다고 할정도

(마눌님도 평론가 수준으로 업그레이드 되었답니다.ㅋㅋ)

새로운 스피커 영입에 대환영하여 금번 시스템 정비로 한동안 안주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합니다.

 

다만 파르지팔에 비해서는 피아노의 타격감은 다소 밀도감이 떨어지지만,

(현재 300시간 에이징되어 500시간이상 에이징되면 피아노 타격음이 터지리라 학수고대하고있습니다)

 

발군의 현악, 매혹적인 보컬, 촉촉하고 사실감있는 색스폰 소리, 압도적인 해상력과 스테이지감은

몇수위인듯합니다. 모든기종이 진공관을 채용한 기기인지라 요즘같은 여름날씨에는 운용이 어렵지만

흡족한 시스템 정비라 음악에 몰입할 수있으리라 생각합니다. 간략한 시스템 소개 올립니다.

시스템 재원은 다음과 같습니다.

1. 피크컨설트 인코그니토 XII Signature 스피커(91db, 4오옴 72kg)

- Stealthaudio Dream V10 Biwired 스피커 케이블

2. 오디오에어로 Capitole Tube 파워앰프(A급 50와트)

- 헤밍웨이 프라임 시그니쳐 파워케이블 및 XLR 인터케이블

3. 오디오리서치 레퍼런스 5SE 진공관 프리앰프

- BMI Ocean Statement 파워케이블

4. 어쿠스틱아츠 Drive-II mk2 CDT (크리스탈오디오 Dreamline 파워케이블 및 AES/EBU 디지털케이블)

5. 어쿠스틱아츠 Tube DAC-II mk2 DAC, 텔레풍켄 12ax7 2알로 교체 (PSC Stella Mk1.5 파워케이블 및 XLR 인터케이블)

6. 록산 적시스10+Artemiz 톤암+쉬라츠 MC 카트리지

- Stealthaudio Hyperphono 톤암케이블

- 코드컴퍼니 Sarum 파워케이블(록산 레러펀스 전원부겸 포노앰프)

- TW Acustic Raven 진공관 포노앰프 (실텍 루비마운틴 G6 파워케이블, 시너지리스틱 Tesla REF 언발란스 인터케이블)

7.션야타 Triton 전원장치(stealthaudio dream V10 파워케이블)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191 제 시스템을 소개합니다 [7] file 오호진 2017.12.05 257
190 나의 음악공작소 [6] file 전정민 2017.10.24 672
189 너구리 진공관 앰프를 만들었습니다. [4] file 한병혁 2017.08.21 656
188 제 시스템입니다. [5] file 서수봉 2017.03.15 2172
187 오래된 저의 실용시스템 [6] file 김원용 2017.02.14 2486
186 Peak Consult, Thrax, Accustic Arts, Artesania Esoteryc System 마무리 [7] file 김재성 2017.02.06 2015
185 졸업 즈음 [12] file 김보영 2016.12.10 2106
184 2016년 9월의 오디오 [4] file 백은수 2016.09.06 2674
183 너무 평범한 메인 시스템 [9] file 오영모 2016.04.20 3483
182 Tharax Amp, Incognito XII, Thales 턴테이블로 시스템 재편마무리(?) [2] file 김재성 2016.03.31 2035
181 만들기만 하다. [3] file 안승국 2015.12.13 2187
180 안녕하세요. 방금 회원가입한 김도형입니다 [10] file 김도형 2015.11.26 2665
179 잘부탁합니다.저의 시스템 소개 올립니다. [7] file 김미자 2015.11.20 3128
178 교체한지 조금 지난 포노앰프 [4] file 박재범 2015.07.31 3327
» 피크컨설트 인코그니토와 어쿠스틱아츠 CDT/DAC로 시스템 정비 [3] 김재성 2015.07.10 2555
176 이사하고 나서 좋아진 오디오 [5] file 백은수 2015.06.26 3672
175 포노앰프 file 안승국 2015.04.10 2308
174 저의 시스템입니다. [18] file 윤용환 2015.02.12 5440
173 저의 최근 시스템입니다. [13] file 김광언 2015.01.07 4854
172 공간이 달라지니 할일도 많군요 [4] file 김태호 2015.01.01 3570
.